본문 슬라이드 배너
본문 슬라이드 배너
본문 슬라이드 배너
한국금거래소 시세 라인업 0000.00.00
내가 살 때 (VAT별도) 내가 팔 때
순금시세Gold24k-3.75g 0 0
18K 금시세Gold18k-3.75g 제품시세적용 0
14K 금시세Gold14k-3.75g 제품시세적용 0
백금시세Platinum-3.75g 0 0
은시세Silver-3.75g 0 0

호출에 실패 했습니다.

Loading...
순금시세Gold24k-3.75g 0 0
18K 금시세Gold18k-3.75g 제품시세적용 0
14K 금시세Gold14k-3.75g 제품시세적용 0
백금시세Platinum-3.75g 0 0
은시세Silver-3.75g 0 0

국내 시세 국내 시세 전체보기

호출에 실패했습니다.

국제 시세 국제 시세 전체보기

호출에 실패했습니다.

매매기준가고시시간 :

환율고시시간 : 0000.00.00 00:00:00

환율

주가지수

주가지수
나스닥 - -
S&P 500 - -
다우지수 - -
WTI - -

주가지수
코스피 - -
코스닥 - -

상품안내

상품 전체보기
Q어떤 용도로 구입하시나요?
Q연령대를 선택해 주세요.
Q가격대를 선택해 주세요.

전국 한국금거래소 안내 GIA 전문점 전체보기

신뢰의 한국금거래소 이젠 가까운 곳에서 이용하세요.

대리점이 없습니다.

한국금거래소 유가증권 판매시세 고시시간 : 0000.00.00 00:00:00

한국금거래소 유가증권 판매시세
권종 골드바 실버바
10g 1000g
판매가격 0 0
유가증권

다이아몬드 시세 시세 전체보기

다이아몬드 시세
감정 중량 컬러 투명도 컷등급 할인 판매가

다이아몬드

국제뉴스 뉴스 전체보기

  • 이미지가 없습니다.
    금값, 경제 낙관론에 2016년 이후 최악의 달 기록....

     30일(현지시간) 국제 금값은 경제 회복에 대한 낙관론으로 2016년 이후 월 기준 5.3%나 하락하며 최악의 한 달을 맞았다.  지난 20일 화이자가 긴급 사용 승인 신청한 데 이어 모더나도 긴급 사용 승인 신청 이날 한다고 밝혀 시장은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져 금값에는 부담으로 작용했다.    투자자들은 코로나19 백신이 빠른 시점에 시장에 배포할 것이라고 생각하고, 그 과정도 질서 있게 될 것 같다고 전망해 2년 반 만에 최저 수준에 머무르고 있는 달러의 가치에도 불구하고 금값은 약세를 면치 못했다.  또한,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자는 경제를 지원하기 위한 힘으로 여겨지는 전 연방준비은행(연준) 의장인 자넷 엘렌을 재무 장관 후보자로 지명하면서 시장은 더 많은 경제 지원 조치를 취할 것이라는 기대감을 품었다.  투자자들은 이제 이번 주 제롬 파월 미 연준 의장이 의회 발언에 주목하고 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거래된 12월 인도분 금값은 온스당 6.2달러(0.34%) 하락한 1775.7달러를 기록했다.  12월 인도분 은값은 1.9센트 하락한 22.534달러를 마감하며, 약 한 달 동안 4% 넘는 하락세를 기록했다. 팔라듐 12월 물도 31.6달러(1.3%) 하락한 2392.8달러에 마감했다. 반면 백금 12월 물은 4.4달러(0.45%) 상승한 967.4달러에 마감했다.

    2020.12.01
    금값, 경제 낙관론에 2016년 이후 최악의 달 기록....
  • 이미지가 없습니다.
    금값, 경제 회복에 대한 낙관론으로 1800달러 이하로...

     27일(현지시간) 국제 금값은 또다시 급락하며 1800달러 밑으로 떨어져 5개 월래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빠른 백 신 개발과 조 바이든으로 백악관 전환이 순조로워지면서 경제 회복에 대한 낙관론이 높아져 증시가 기록적인 수준에 도달해 금값에는 부담으로 작용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목요일에 선거인단이 바이든에게 투표를 하면 백악관을 떠날 것이라고 밝혀 선거 조 바이든이 공식적으로 대통령직을 맡을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조 바이든은 중국을 포함한 다른 국가와의 무역에 대해보다 차분한 접근 방식을 취할 것으로 시장은 믿고 있으며 이는 주식 시장에 반영이 되고 있다.   그동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선거 결과에 승복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시장은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초저금리와 경제 부양책의 전망으로 인해 금은 장기적으로 견실해 보인다는 시장의 시각도 존재하고 있다.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의 경제적 영향으로 인해 글로벌 중앙은행 이자율은 최소로 유지하고 있고, 엄청난 양의 경기 부양책은 인플레이션 상승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어 올해 금은 지금까지 17% 이상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거래된 12월 인도분 금값은 온스당 23.6달러(1.3%)나 하락한 1781.9달러에 마감했다.  은 12월 물도 전날보다 80.9센트(3.46%) 하락한 22.553달러에 마감해 2개 월래 최저치를 기록했으며, 백금 12월 물도 4.8달러(0.49%) 하락한 963달러에 마감했다. 반면, 팔라듐 12월 물은 전날보다 81.8달러(3.49%)나 상승한 2424.4달러에 마감했다.

    2020.11.30
    금값, 경제 회복에 대한 낙관론으로 1800달러 이하로...
  • 이미지가 없습니다.
    금값, 미 휴장 속에 현물 소폭 상승...

     26일(현지시간) 금 현물은 미국의 추수감사절로 휴장한 가운데 소폭 상승했다.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감염 사례 증가와 그로 인한 경제적 피해로 투자자들은 추가 재정 및 금전적 지원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면서 금값은 상승했다. 또한, 달러 지수도 거의 3개월 동안 저점 가까이에 유지되면서 금의 매력을 높였다.   이날 금 현물은 0.5% 상승한 1813.5달러에 거래됐다.  미국 연방준비제도 정책 입안자들은 11월 4~5일 회의록에 따라 중앙은행의 자산매입이 시장에 더 많은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조정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논의를 했다.  따라서 금에 도움이 되는 새로운 부양책이 가까운 장래에 실행될 가능성이 크다고 시장은 전망하고 있다. 금은 부양책으로 인한 인플레이션에 대한 헤지로 간주되기 금값 상승에 영향을 준다.

    2020.11.27
    금값, 미 휴장 속에 현물 소폭 상승...
  • 이미지가 없습니다.
    금값, 악화된 미 경제 데이터로 보합권......

     25일(현지시간) 국제 금값은 급락세가 진정됐다. 악화된 미국의 경제 데이터가 뉴욕증시의 랠리를 멈추게 했고, 달러의 약세를 불러와 안전자산인 금은 보합권 흐름을 보였다.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 주간 실업 청구 건수가 전 주보다 30,000명 증가한 778,000명으로 발표했다.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이 급증하면서 매주 실업 수당 청구가 급증했다. 투자자들은 위험자산 매입을 기피하면서 코로나19 백신 기대감으로 인한 월가의 기록적인랠리는 중단됐다.   금은 미국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실험 결과 발표로 투자자들은 빠른 경제 반등에 대한 희망으로 위험자산 매입에 나서게 해 안전자산인 금은 160달러 가까이 하락했었다.  한편 11월 4~5일 연방준비제도이사회 회의 결과에 따르면 자산매입 프로그램을 당장 확대할 필요는 없지만 시장 상황에 따라 언제든지 바뀔 수 있다고 진단했다.  연방 공개 시장위원회의 일부 참가자들은 심의에 따라 연준이 결국 금리를 유지하기 위해 매입 한 채권의 만기를 연장할 것으로 예상했다고 전했다. 금은 인플레이션 및 통화 하락에 대한 헤지로 널리 간주되기 때문에 중앙은행의 광범위한 부양책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거래된 12월 인도분 금값은 온스당 0.9달러 상승한 1805.5달러에 마감했다.  은 12월 물도 전날보다 6.2센트(0.26%) 상승한 23.362달러에 마감했으며, 백금 12월 물도 11.9달러 상승한 967.8달러에 마감했다. 반면 팔라듐 12월 물은 전날보다 9.6달러 하락한 2342.6달러에 마감했다.

    2020.11.26
    금값, 악화된 미 경제 데이터로 보합권......

공지사항 공지 전체보기

  • 홈페이지 리뉴얼 안내
    2020.10.29 더보기
  • 2020년 추석 휴무 안내!
    2020.09.25 더보기
  • 종로본점 이전 안내!
    2020.08.27 더보기
  • 한국금거래소 유가증권 약관
    2020.07.06 더보기

TODAY VIEW

0/2
상단으로 이동